동지(冬至)팥죽유래이야기 알고 먹으면 맛이 일품

Posted by 울트라맘
2017.12.22 07:00 생활정보/유익한정보

일년중에 가장 낮이 짧고 , 밤시간이 긴 날이 바로 동지(冬至)입니다.  24절기에 속해있는데요. 24절기에서, 24등분한것으로, 동지는 음력11월초순에 들면, 애동지, 중순은 중동지, 그믐께 들면, 노동지.. 라고 하는데.. 2017년은 12월 22일은 "애동지"라고 합니다. 애동지때는 팥죽이 아니라, 팥떡을 먹는날입니다. 동지라고 무조건 팥죽이나, 새알을 먹는것이 아니라네요. 

 동지(冬至)는 작은설이라고 해서, 설같은 명절이라고 해서, 중요시되어왔습니다. 아직도, 동지를 챙기시는 분들, 이날엔. 꼭 팥죽을 먹어야된다.. 라는 말을 아직까지 많이 들었을겁니다. 그만큼 중요한 의미가 있는것 같습니다.


 동지(冬至)의 유래이야기


낮이 짧고, 밤이 가장 긴날이 바로 동지인데요. 사실, 이날부터 새해가 시작되는것과 마찬가지로, 모든 기운의 싹이 트기 시작한다는 절기입니다. 그래서, 24절기중에 명절 다음으로 큰 부분을 차지하기도 합니다. 

중국의 (역경易經)에서는 태양의 시작을 동지로 봤다고 합니다. 복괘(復卦)를 보면 11월에 배치된것을 알수 있는데요. 11월은 즉, 정월로 삼고, 동지를 설로,, 삼았가, 이렇게  중국의 책력과 풍속이 전해져서, 현재 우리나라로 전례되었다고 하는 이야기도 있습니다.





우리나라의 풍속유래담을 보면 중국에서 건너온것도 있다고 하는데, 이것도 확실치가 않습니다. 단,, 구전으로 오는것도 있는데요, 중국의 여러 세시기에 의하면, 유래담이 다양한 내용이 수록되었다고도 합니다. 

그중에 중국에서 유래되었다는 동지는 고대인들이.. 이날을 태양이 죽음으로부터, 부활하는 날로, 생각했다고 합니다. 그날은 축제의 날이고, 제사도 올렸는데,,  동짓날은 천지신과, 조상의 영을 제사를 하고, 신하의 조하를 받고, 군신간의 연예를 받기도 했다고 합니다. "옛문헌 동국세시기"에 의하면, 동짓날을 아세(亞歲)라고도 했고, 작은설이라고 했다고 합니다.


일반적으로 동짓날은 새알을 넣은 팥죽을 생각하는데. 새알크기만 하다고 해서, '새알심'이라고 합니다. 

팥죽은 귀신을 쫒는의미도 있어서, 집안에 악귀를 모두 쫒아내기 위한 것으로, 꼭 먹어야된다고 하고, 동지를 지나야지만, 한살을 먹는다고 했습니다. 실제나이는 해가 바뀌는 1월1일이 아닌겁니다.

먹기도 하고, 집의 대문이나, 문 근처에 벽에 뿌리기도 하고, 했었는데, 가끔 시골에 가면 어르신들이 하시는분들도 계십니다. 이것이 바록, 악귀를 쫒는 방법이라고 하니, 한번쯤 해보세요. 

요즘 아파트 ,주택이다보니 벽에 뿌리지는 말고, 팥죽을 그릇에 담아서 내놓는 방법도 좋을것 같습니다.



2017년은 애동지 팥시루떡 먹는동지!!

애동지, 11월 초승에 드는 날이라 해서, 애기들에겐, 팥죽이 좋지 않다고 해서, 팥 시루떡이 을 해먹는 풍속이 일반적입니다. 그럼 내일 12월 22일은 팥시루떡을 드셔야 될것 같습니다.

매년.. 찾아오는 24절기이지만 유래를 모르고 지나가는것이 많은거 같은데, 동지팥죽유래 이야기는 어떠셧는지요?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동지의 유래를 다시 한 번 읽어보니 재미있네요
  2. 방문자가 정상적으로 회복이 되신듯 합니다^^
    애동지..애기동지라 그러기도 합니다 ㅎ
    • 아직까지,, 다음은 유입이 없는데, 구글유입이 많아져서, 다행인듯합니다.
      감사합니다.
    • Favicon of http://bubleprice.tistory.com BlogIcon 버블프라이스
    • 2017.12.22 21:31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티스토리 툴바